>> 소식
  • 7 Wonders Duel: Pantheon 7 원더스 듀얼: 판테온이 2016년 10월에 발매될 예정입니다.


>> 자료
7 Wonders 7 원더스의 퍼블리셔인, Repos Production의 요청으로, 원본 룰북의 레이아웃과 일러스트레이션, 아이콘 등을 사용하지 않았음을 밝힙니다.

7 원더스: 리더스

규칙서

7 Wonders Leaders Korean Rules v0_97.pdf



7 원더스: 시티즈

규칙서

7 Wonders Cities Korean Rules v0_91.pdf



7 원더스: 원더 팩

규칙서

7 Wonders Wonder Pack Korean Rules v0_90.pdf



7 원더스: 바벨

규칙서

7 Wonders Babel Korean Rules v0_90.pdf



7 원더스: 아르마다


7 원더스 듀얼

규칙서

7 Wonders Duel Korean Rules v0_90.pdf



7 원더스 듀얼: 만신전

규칙서


>> 동영상


>> 전략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갓오브워 2015.01.09 11: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료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sotptkd2002 BlogIcon 개자반 2015.02.25 2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성어린 자료 감사합니다.

  3. BlogIcon apple 2015.10.11 18: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맙습니다 !! ㅎ



>> 소식
  • Innovation Deluxe 이노베이션 딜럭스가 2017년 7월에 출시되었습니다.
  • Innovation: Cities of Destiny 이노베이션: 운명적인 도시들 확장이 출시되었습니다.
  • Innovation: Artifacts of History 이노베이션: 역사적인 물건들 확장이 출시되었습니다.


>> 자료

이노베이션 딜럭스

규칙서 작업 중


시대 카드와 특별 업적 기본판 + 에코 확장 완료

Innovation Deluxe Cards v0_40.pdf


패치 적용: 1시대 Flute 플루트, 6시대 Shrapnel 유산탄, 7시대 Jeans 청바지, 9시대 Email 전자우편 특성 아이콘 미스프린팅, 6시대 Bifocals 이중초점안경 도그마 효과 에러타 (링크)


>> 동영상


>> 전략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외눈박이 2014.08.07 1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료 공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좋은 게임 알게되어 기쁘네요^

  2.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4.08.31 22: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의 소리가 너무 작아서 다시 촬영해야 할 것 같습니다. ㅠ

  3. 천악 2015.06.16 1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지인들과 오랜만에 보드게임하기로해서

    미뤄두었던 이노베이션 한글화 작업을 하면서 다시 들렸습니다^^!

    클라우드님 덕분에 과거속의 메아리 확장 한글화 중이에요ㅜㅜㅋ

    혹시 몰라서 이노베이션 업데이트 파일도 출력하고 ㅎㅎ

    이번에 반응 좋으면 모래속의 위인들도 구매해서 한글화 하려구요!

    3번째 확장은 언제 나올지 기대되네요!!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5.06.21 0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래 3번째 확장이 작년 말 즈음에 나온다고 들은 것 같은데 연기된 걸로 보입니다. 그 게임 디자이너가 다른 게임을 만들고 있어서 그런 것 같아요. ^^;;

      게임 하시다가 모르시면 물어보세요.

  4. 려눅 2017.04.05 00: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옷... 보라없는 소중한 룰 설명이 여기 있었군요!
    잘보고갑니다 :)
    3판 구매했는데 규칙은 똑같겠죠?ㅎㅎ;;

  5. 자유 2017.12.11 17: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이팅입니다!!
    디럭스 한글화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6. BlogIcon Nodtrio 2017.12.18 15: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고곡 정말 감사함니다!
    디럭스판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7. SFARZO 2020.04.14 2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노베이션 구판 한글화 자료 찾다가 여기로 왔습니다.
    공유 감사합니다.



>> 소식


>> 자료

임펄스

규칙서

행동 카드

Impulse Base Card Translation v0_91.pdf



>> 동영상


>> 전략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소식
  • Betrayal Legacy 언.집.배. 레거시가 2018년 11월 9일에 발매되었습니다.


>> 자료

언덕 위 집에서의 배반 (2판)

규칙서 개정 중

BHH Rules Korean v1_12 (reduced).pdf


사건과 물품, 징조 카드들

BHH Event, Item and Omen Cards Korean v2_00.pdf



[!] 생존의 비밀들과 배반자의 대책 소책자들을 미리 읽지 마세요.
게임이 정말 재미없어집니다.


생존의 비밀들

배반자의 대책


언덕 위 집에서의 배반: 망부대(望夫臺)

규칙서


사건과 물품, 징조 카드들

BHH WW Event, Item and Omen Cards Korean v2_00.pdf



[!] 생존의 비밀들과 배반자의 대책 소책자들을 미리 읽지 마세요.
게임이 정말 재미없어집니다.


생존의 비밀들 (헌트 51-75) 번역 중단

BHH WW Secrets of Survival Korean v0_52.pdf


배반자의 대책 (헌트 51-75) 번역 중단

BHH WW Traitor's Tome Korean v0_51.pdf



언집배 레거시

규칙서

시작 카드 덱

나는 이 건물을 지은 것을 후회한다.
우리는 그 돌들을 옮기지 말았어야 했다.
우리는 매독에 걸렸다.
그것은 그의 소행이다.
땅 밑에 공포가 있다.
다른 사람들은 몰라도, 나는 그것을 기억해야 했다.
내가 수 세기 전에 그 돌들을 내려 놓는 것을 도운 사람이었기 때문이다.
그는 깨어나고 있다.
그는 배가 고프다.

첫 번째 레거시 덱

두 번째 레거시 덱

연옥 덱

생존의 비밀들

배반자의 대책

황량한 일지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7.31 16: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대단한 자료네요! 배신자의 대책은 왜인지 다운로드가 안되네요.. 그래도 감사합니다

  2. R 2015.11.10 14: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나리오 한글 자료를 도저히 구할 수가 없어서 힘들었는데. 감사히 사용 하겠습니다!~

  3. BlogIcon 려눅 2015.12.08 14: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케일님땜시 지금 장바구니에 넣었다뺐다하고있어요 ㅠㅠ
    아마도 주문할것같지만....

  4. 발로 2016.12.29 00: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케일님 안녕하세요! 오늘 언덕위 집의 배신자 자료찾다 들어오게되었습닏 ㅎㅎ 빨리 완역될 날만 기다릴게요' 더불어 혹시 언덕 게임 전용 클립이 여유분 있으시면 아직 구매할수 있을까요?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6.12.29 04: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넵, 안녕하세요?
      연말이어서 번역 쉬고 있고요.
      다음 주부터 작업을 다시 시작할 생각입니다.
      반지의 전쟁 두 번째 확장이 어느 정도 마무리 되어서 언.집.배로 넘어갈 것 같아요.

      아쉽게도 대체 클립은 저를 포함해서 주문자들의 수량에 딱 맞게 구입해서 여분은 없습니다.
      미국 3D 프린팅 사이트에서 주문을 하시면 될 것 같은데요.
      혼자 구입하시면 배송료 압박이 좀 있습니다;;;

  5. 2017.05.13 0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6. 래비아탄 2017.08.23 2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받고싶은데 개정중이네요 올려주실수잇나요ㅠㅜ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7.08.24 0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확장 자료 같은 경우, 퍼블리셔에 보낸 질문의 답장이 늦어져서 기다리는 중입니다. 빠른 시일 내로 업로드하도록 하겠습니다.

    • 한승민 2017.08.24 17:50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확장말구 기본 2판이요 배신자 시나리오랑 생존자시나리오 한글화가필요한데 ㅠㅠ 친구들이 다 영알못이라 게임몰입을 잘 못합니다 ㅠㅠ 번역중이라고 되어잇는데 혹시 올려주실수 있나요??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7.08.25 1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본판 시나리오 번역은 내년에나... 할 것 같습니다... ☞☜

  7. 2017.12.17 16: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보겜중독자 2018.01.08 19: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언덕 위 집에서의 배신에 한참 빠져서 예전에 구매를 한 사람인데요, 오리지날 1~50 번 자료는 있어서 재밌게 했는데 확장팩은 찾질 못해서 직접 거의 다 끝낸 참이었는데..... 생존의 비밀은 끝까지 번역하고 배신자의 책 90번대에 와서야 이 자료가 있는 걸 찾았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들인 수고가 왜 이렇게 허무할까.....왜 이제서야 검색 결과에 뜨는걸까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한글화하신 자료 퀄리티가 대단히 높으신데 무사히 끝내기만을 빌겠습니다!

  9. 2018.01.25 2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료 감사합니다 혹시 언제쯤 자료갱신이 될까요? 확장이 너무너무 하고 싶어요. 한글화 작업이 하루빨리 무사하게 끝나기만을 기다리겠습니다

  10. 찹쌀궁뎅이 2018.03.06 11: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퀄리티가 장난아니네요 0.0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반지추적도 기대됩니다^^

  11.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8.03.23 0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드 슬리브는 스완에서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swanpanasiasleeves.com/search?type=product&q=betrayal

  12. 이거슨 2018.03.29 0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어엌...! 확장 영원히 못하나 했는데 감사합니다! 정말; 노고가 장난 아니실텐디 ㄷㄷ 무사히 완성되길 바래요!

  13. 모히토 2018.08.19 15: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언집배를 구매했습니다. 확장판 한글화 자료 정말 고맙습니다.
    본판은 카드가 개정 중이고, 시나리오는 번역 중이군요. 작업이 끝나면 업로드해주실 수 있을까요. 또 오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14. 벌목곰 2018.09.29 22: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판 확장 자료가 있을줄이야///

    감사합니다.

    제가 아는 스케일님이라면 매우 반갑네요.

  15.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8.11.15 0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장 배반자의 대책 #53 시나리오에 오역이 있습니다.
    괴물 턴 동안에에서
    “당신이 승리합니대는 “헌트가 끝납니다”여야 합니다.

  16.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8.11.22 0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집배 레거시 룰이 훨씬 더 깔끔해서 이쪽 먼저 번역하고 원래 언집배 번역을 나중에 하겠습니다. ㅠㅠ

  17. =ㅂ= 2018.12.03 0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집배 확장까지 자가번역해서 친구들이랑 즐기던 1인입니다. 이번에 발매한 레거시는 생판 다른 게임인가요? 그 전 시나리오랑 전혀 다른 시나리오를 쓰나요? 발매한 지 얼마 안돼서 정보 알기가 너무 힘드네요ㅠㅠ 완전 다른 게임이면 살 만할 것 같은데 살 만할지....

  18. Djinn 2020.02.12 1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언집배 레거시 해보고 싶은데 영어 실력이 딸려서 책을 번역회사에 맡겨야 하나 고민까지 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혹시나 번역 중이시라면 카드나 잡다한 거라도 번역하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을 드리고 싶은데 어떠실까요?

  19. 2020.02.20 16: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 Kang 2020.02.20 16: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집배 2탄 생존의 비밀들과 배반자의 대책 파일이 업로드 안되어있네요. 혹시 업로드 해주실 수 있으신가요?



>> 소식
  • War of the Ring 반지의 전쟁의 세 번째 확장 Kings of Middle-earth 가운데-땅의 왕들이 발표되었습니다.
  • Hunt for the Ring 반지 추적의 첫 번째 확장 Light and Shadow 빛과 어둠이 발표되었습니다.


>> 자료
아래 문서들에 대한 번역과 서식 및 이미지 사용은 War of the Ring: Second Edition 퍼블리셔인, Ares Games의 허락을 받았습니다. 원 서식과 이미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관련 퍼블리셔에 있고, 허락없이 수정 및 배포를 금합니다.

반지 추적 - 파생 게임

규칙서 (작업 중)



동료 카드


동맹 카드


흑마법 카드


참조 카드




반지의 전쟁 (2판) - 기본

규칙서 (용량 축소)

WotR Rules Korean v1_12 (reduced).pdf


자유민족 인물 카드

WotR FP Character Cards Korean v2_20.pdf


자유민족 인물 사건 카드

WotR FP Character Event Cards Korean v2_31.pdf


자유민족 전략 사건 카드

WotR FP Strategy Event Cards Korean v2_30.pdf


암흑군단 인물 카드

WotR SP Character Cards Korean v2_21.pdf


암흑군단 인물 사건 카드

WotR SP Character Event Cards Korean v2_33.pdf


암흑군단 전략 사건 카드

WotR SP Strategy Event Cards Korean v2_30.pdf



플레이어 도움말과 행동 주사위 참조표

WotR Player Aid & Action Dice Reference Chart Korean v2_03.pdf


원정대 진행과 반지를 위한 추적 & 군대와 전투 커스텀 참조표

WotR Custom Reference Charts Korean v3_02.pdf



반지의 전쟁: 가운데-땅의 귀인들 - 1번째 확장

규칙서 (용량 축소)

LoME Rules Korean v1_20 (reduced).pdf


인물 및 사건 카드와 나무수염 프로모 카드

LoME Character and Event Cards Korean v2_20.pdf



반지의 전쟁: 가운데-땅의 전사들 - 2번째 확장

규칙서 (초벌 번역 완료, 개정 중에 번역이 다소 바뀔 수 있음)

WoME Rules Korean v0_85.pdf


분파 참조 카드

WoME Faction Reference Cards Korean v1_00.pdf


자유민족 사건 카드와 전투 요청 카드

WoME FP Event and Call to Battle Cards Korean v1_11.pdf


암흑군단 사건와 전투 요청 카드 & 프로모 카드

WoME SP Event, Call to Battle and Promo Cards Korean v1_11.pdf



분파, 행동, 소지자와 하급 부하 주사위 참조표

WoME Faction, Action, Keeper and Lesser Minion Dice Reference Ch



반지의 전쟁: 가운데-땅의 왕들 - 3번째 확장

규칙서




업데이트 안내

가운데-땅의 귀인들 규칙서와 카드 (2019/02/07)
  • "정복되어 있지 않은"을 "미정복"으로 변경
  • 마술사-왕 - 반지악령들의 수장에서, "원정대가 정복되어 있지 않은 자유민족 거점에서 선언되지 않는다면"을 "원정대가 자유민족 미정복 거점이 아닌 지역에서 선언된다면"으로 정정
  • 텍스트가 공식 개정된 나무수염 카드 자료 추가

가운데-땅의 전사들 카드 (2019/02/07)
  • 공포의 악령들에서, "같은 지역이나 인접한 지역에 있는"을 "망자들의 군대와 같은 지역이나 인접한 지역에 있는"으로 변경
  • 바람에 실려 오다에서, "인접한 지역들에 있는"을 "그 군대에 인접한 지역들에 있는"으로 변경


>> 동영상
곰팡맨 님과 드렁큰히로 님 그리고 저 세 명이 모여 만든, 반지의 전쟁 규칙 동영상 링크


>> 전략
아래 번역 연재에 대한 번역과 게시, 이미지 사용은 War of the Ring: Second Edition 퍼블리셔인, Ares Games와 원작자인 Kristofer Bengtsson 씨의 허락을 받았습니다. 원 서식과 이미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관련 작가와 퍼블리셔에 있고, 허락없이 수정 및 배포를 금합니다.

반지의 전쟁 전략 101

(1) 전쟁의 무대들
(2) 동료들
(3) 암흑군단의 하인들
(4) 원정대의 원정
(5) 반지를 위한 추적
(6) 서부 방어하기
(7) 가운데-땅에 드리운 그림자들
(8) 모르도르로
(9) 공격적인 자유민족
(10) 암흑군단 사건들
(11) 자유민족 사건들


가운데-땅의 귀인들 전략 101

(1) 엘프의 왕들을 위한 세 반지
(2) 부하들과 하급 부하들
(3) 리븐델의 회의


가운데-땅의 전사들 전략 101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배기성 2015.02.25 11: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지전쟁 이번에 구입하게 되었는데
    정말 감사히 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3. 어두운구름 2015.03.22 0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쪽이 더 최신 게시물이었군요
    올해 말에 사면 덕분에 열심히 하게 될 것 같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4. Favicon of https://wisdomnwarfare.tistory.com BlogIcon WnW 2015.07.20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룰북 포스팅 비공개 관련해서 메일도 드렸었는데 하하
    댓글 다려고 티스토리도 가입했어요ㅋㅋ
    자료 정말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5.12.16 0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장의 사건 카드 "발록이 온다"의 전투 부분 "두린의 마물"의 요건에 제가 빠뜨린 부분이 있습니다.
    다음 업데이트 때에 정정하도록 하겠습니다.

  6. 상트맨이야~ 2016.01.21 15: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난 자료와 방대한 글 감사합니다.

    다석군대전투 개정룰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

    풍성한 읽을거리를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조금씩 자주 와서 읽을께요.

  7. 가리향 2016.02.03 16: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중한 자료 감사합니다. 한글화하시는 많은 분들이 계시지만, Mounted Cloud님의 자료는 장인정신까지 느껴집니다. 다시한번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8. 따뜻한 집 2016.02.23 1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사건카드에 지문이 빠진 것 같아요. "작은 하나하나가 이득이다"
    카드에 "그런 다음 전략 사건카드 한장을 뽑는다"라는 문구가 영문엔
    있는데 한글본엔 없습니다. 스케일님 확인해 보세요~^^

  9. BlogIcon 하나나나나 2016.05.13 21: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대하고 잘 정리된 자료에 입이 딱 벌어지네요! 아직 게임을 익히는 중이라 두려움이 앞섰는데 자료를 보니 마음이 든든해지네요! 정말 정말 감사드립니다!!

  10. 반지전쟁짱 2016.07.11 01: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고에 깊은 감사를드립니다.. 덕분에 이런게임도 시도해볼수 있었습니다..!
    해외직구로 땅의전사들 9월에 예약구매 걸어놨는데 ...혹시이것도 한글화를....?!!!
    가능하시다면 정말 존경합니다!!

  11. 반지전쟁짱 2016.07.14 0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합니다!

    혹시 반지의제왕을 주로 다루신다면....

    Lord of the Rings: The Board Game

    A cooperative game of adventure and peril in Middle-earth
    • Designed by the legendary Reiner Knizia
    • For Ages: 12+
    • Number of Players: - 5
    • Playing Time: 60 90 min

    이거 초록색박스의 협력게임인데요..이거 재미있나요?해보고싶은데..음 영어의압박과 재미있는지모르겠어서요아직..^^

  12. 상트맨이야~ 2016.08.29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다섯군대전투 테플을 해볼수가 있었습니다. 자유민족이 2번다
    패배하였는데요? ㅠㅜ 첫번째는 독수리군주가 나오기전에 패배
    두번째는 독수리 군주가 나왔지만 패배 였습니다. 결국 베오른은
    구경도 못해봤네요.

    몇가지 궁금한게 있어서 여쭤볼께요 ^^

    1. 간달프 장군능력
    자유민족이 주사위 하나를 해결하기전 간달프의 장군토큰을 제거하고 집중토큰을 놓았습니다. 그럼 저는 간달프의 마법을 다음 주사위 하나 해결때부터 쓸수 있는거죠? (이번턴엔 집중으로 끝!)

    2. 장군능력으로 집중사격이나 간달프등의 마법을 쓸때
    지도력만큼 주사위 재굴림이 가능한건가요?

    3. 독수리군주가 준비되었지만 인물주사위로 활성화 시켜야만 가능합 니다. 이번에 사용할 장군 활성화가 먼저이고 그다음 주사위 사용이니
    독수리군주가 준비되어도 이번라운드에는 인물주사위를 사용하여 준비만 시키고 결국 다음라운드부터 제가 장군선택시 활성화를 시킬수 있겠군요.
    숙명트랙으로 독수리군주가 나왔지만 결국 나온 라운드에는 장군능력을 사용할수 없고 다음 라운드부터 가능한게 맞겠죠?

    ps. 볼그가 큰오크들과 같이 다니면서 쓸고 다니는데 당할수가 없네요. ㅜㅡ 지도력마저 높다보니 재집결로 다시 굴림도 해서 치료도 하고 말이죠. 결국 볼그부대에게 모두 전멸하였습니다.
    덕분에 좋은게임 알게되어 너무 기쁘네요 ^^

  13.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6.10.24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지의 전쟁 두 번째 확장 번역에 맞춰 (두 번째 확장 번역을 끝낸 후에)
    기본판과 첫 번째 확장의 카드 한글화 자료를 개정할 예정입니다.

    번역을 조금 더 다듬고, 읽기 쉽도록 글꼴 크기를 확대하는 수준의 개정이 될 것 같습니다.

  14.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7.04.01 0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째 확장의 암흑군단 사건와 전투 요청 카드 & 프로모 카드에서
    "날개 달린 큰 생물들"의 요건에 밑줄을 빼야 합니다.
    빠른 시일 내로 정정본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

  15. 강승오 2018.02.07 2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반지전쟁을 사랑하는 전주의 아재 보드게이머입니다.

    자료 찾아 헤메이다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너무 감사드립니다^^

  16. 초코벌레 2018.03.10 2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운데땅의 전사들도 하신걸 이제서야 보다니..ㅠ.ㅠ 너무 고맙습니다. 얼릉 한글화 들어가야겠네요. ㅎㅎ

  17. 2019.01.03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8. 케이 2020.03.14 01: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다섯군대전투있었는데 자료 내리신건가요 ㅜㅜ

  19. ㅇㅇ 2020.04.12 0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지전쟁 2번째 확장 규칙서

    언제 다시하시나요???

  20. 2020.04.13 2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우라치 2020.08.10 09: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반지전쟁을 새롭게 접하고 시작하려고 룰북을 이리저리 찾아보다가 블로그를 발견하였습니다. 끊임없이 작업하시는 데에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들이신 노력이 저에게 도움이 되었습니다.



>> 소식
  • Mare Nostrum: Empires 마레 노스트룸: 제국들이 2016년 6월에 발매되었습니다.


>> 자료
아래 문서들에 대한 번역과 서식 및 이미지 사용은 Mare Nostrum: Empires 퍼블리셔인, Academy Games의 허락을 받았습니다. 원 서식과 이미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관련 퍼블리셔에 있고, 허락없이 수정 및 배포를 금합니다.

마레 노스트룸: 제국들

규칙서

MNE Rules Korean v1_01.pdf



마레 노스트룸: 제국들 - 아틀라스 확장

규칙서

MNE Atlas Expansion Rules Korean v1_01.pdf



>> 동영상


>> 전략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 시간은 원래 Decimal break 디시멀 브레이크(열 번 이후에 한 번씩 쉬는 기간)라서 주간 게임 리뷰를 올리지 않는 주인데, 특집으로 저의 사설을 올려봅니다.


우리는 한 나라의 말이 다른 나라에 쉽게 유입되고 또 쉽게 확산이 되는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지금은 예전에 비해 지식의 수와 종류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어서, 자신이 잘 알고 있는 분야의 용어가 아니라면 그 뜻을 전혀 모르거나 정확한 뜻을 모르고 잘못 사용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당연히 그것은 보드게임에서도 예외는 아닙니다.

최근에 국내 보드게임 커뮤니티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용어로서, manuel 매뉴얼이 있습니다. 이 말은 우리가 어떤 제품을 구입했을 때 함께 동봉되어 있는 책자로 그것을 처음 사용할 사람들을 위한 설명이 들어 있습니다. 또한 한 조직에서 행동 지침 등을 엮어 놓은 책으로도 지칭되기도 합니다. 우리에게 친숙하게 들리는 매뉴얼이라는 이 외래어에 무슨 문제가 있길래, 제가 이런 사설을 써서 올리는 것일까요?


제가 몇 년 동안 해외 보드게임 규칙서들을 번역해 오고 있는데, 이상하게도 외국, 특히 영어권 국가에서는 게임 규칙서를 매뉴얼이라고 지칭하는 경우는 거의 보지 못 했습니다. 그들은 규칙서를 보통 rules이나 rulebook 간혹 instructions로 불렀습니다.

저는 왜 그런지 너무나 궁금해서 얼마 전까지 한국에 있다가 고향으로 돌아간 미국인 친구에게 질문을 했습니다. 고맙게도, 저의 사소한 질문에 그 친구는 아주 쉽고 명확한 답변을 해주었습니다. 아래와 같이 말이죠.
Ah, I have a question. It is not serious. ha ha
Most of Korean gamers call a rule-book a 'Manual'. I think they are different from each other. Can you explain the difference between them for me? It would be better if you give me some example!
아, 나 질문이 하나 있어. 심각한 건 아냐. 하하
대부분의 한국인 게이머들은 룰북을 '매뉴얼'이라고 불러. 나는 그것들이 서로 다르다고 생각하는데. 그 차이점에 대해서 설명해 줄 수 있어? 예를 들어주면 더 좋고.

The difference between a rulebook and a manual is this: Usually a manual is for more technical explanations, like how to build a computer or install a part for your car. In English we almost always use rulebooks for games--board games and RPGs. However, some war games have very complicated rules, so they are called manuals too.
룰북과 매뉴얼의 차이는 이거야: 보통 매뉴얼은 기술적인 설명을 위한 거야, 컴퓨터를 조립하거나 차에 부품을 설치하는 방법 같은. 영어에서, 우리는 보드 게임이나 RPG에 대해서 거의 대부분 룰북이란 말을 써. 그런데 몇몇 워 게임은 아주 복잡한 규칙을 가지고 있어서, 그 (워 게임) 룰북은 매뉴얼이라고 불리기도 해.

영영사전에 따르면, game 게임의 정의는 '정해진 규칙에 따라 상대를 이기거나 문제를 푸는, 일반적으로 기술과 지식, 기회 등이 포함되는 활동이나 운동'입니다. 그래서 보드게임뿐만이 아니라 야구나 농구 같은 스포츠도 게임이라고 불립니다. 스포츠 종목도 그것의 규칙들이 정리된 책이 있는데, 그것 역시 manual이란 말을 사용하지 않고 rules라는 말을 사용합니다. 규칙서는 말 그대로 규칙들(rules)을 모아놓은 것이기 때문이죠.

매뉴얼이란 말은 '손으로 조작하는'이라는 뜻에서 출발했습니다. 그래서 새로운 기계 장치나 부품이 개발되었을 때 '손으로 그것을 어떻게 작동시킬 수 있는지'에 대해 상세히 적어놓은 책이란 뜻으로 파생이 된 것입니다. 다시 말해서, 손으로 무언가를 '입력' 또는 무언가를 '조작'했을 때, 그것으로부터 어떠한 '반응'이나 '결과'를 얻을지에 대해 알려주는 책이 매뉴얼입니다. 최근 십수년 동안 가전제품이나 IT 관련 제품의 구입이 늘어남에 따라, 그것과 함께 동봉된 매뉴얼(제품사용설명서)이란 말이 입에 붙어서 보드게임에까지 잘못 확장되어 사용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이제 저에게 이런 질문을 던지시는 분이 계실지 모르겠습니다. "룰북이나 매뉴얼이나, 알아듣기만 하면 되니까 아무렇게나 불러도 상관 없잖습니까?"라고요. 한 국가에서 사용되는 한 단어는 다른 나라에서도 그곳의 하나의 단어에 부합해야 말이 서로 통하게 됩니다. 일대일(1:1) 대응이 아니고 일대다(1:N) 대응이 되면 점차 그 단어들 사이에 의미의 모호함이나 오용의 위험성이 생기게 됩니다. 예를 들어서, 우리의 '총각김치'가 유럽에서 '깍두기'로 잘못 사용되고 있다고 가정해 봅시다. 누군가가 '총각김치'의 사진을 한국인에게 보여주면 그는 '총각김치'라고 제대로 말하겠지만, 단어를 오용하고 있는 유럽인들은 '총각김치'와 '깍두기' 모두를 말할 것입니다. 그들에게는 '깍두기'도 '깍두기', '총각김치'도 '깍두기'인 셈이 됩니다.


말이란 것은 전파성이 매우 강하기 때문에 한 번 잘못 사용되면 누군가가 그것을 바로 잡지 않는 한, 그 상태로 계속 퍼지게 됩니다. 지금 세대에서 노력해서 말을 바로 잡지 않으면 그 후손들도 잘못된 말을 (무비판적으로) 그대로 사용하게 됩니다. '규칙(rules)을 엮어놓은 책이 규칙서(rules 또는 rulebook)이다'는 너무나 당연한 논리입니다. 이제 '매뉴얼'이란 말 대신에 룰북, 또는 한국어를 사용하고 싶으면 '규칙서' 또는 '설명서'라는 단어를 사용해 주시면 좋겠습니다.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아서 기르는 게이머들이 늘어가고 있는데, 자신의 아이에게도 보드게임을 가르쳐줄 계획이라면 바른 단어 사용도 함께 전해주세요. 보드게임 쇼핑몰도 마찬가지고요.
Posted by 사용자 Mounted Clou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yturn 2011.09.08 00: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었습니다. 게임 설명서를 매뉴얼이라 부르는 건 PC 게임이나 콘솔 게임의 설명서를 매뉴얼이라 부른 데서 온 게 아닐까 생각되네요. 개인적으로는 매뉴얼은 외래어이므로 영어의 manual 과 사용범위가 달라도 괜찮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1.09.08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덧글 감사합니다.
      제가 미처 생각 못했는데, 현재 쓰고 있는 "매뉴얼"이란 용어가 PC게임이나 콘솔게임에서 보드게임으로 넘어왔을 가능성도 있겠군요. ^^

      저는 외래어는 우리나라에 본디 없었던 것을 나타내기 위해서 외국어에서 음과 의미를 차용하는 수단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컴퓨터 같은 경우 외국에서 사용하는 "computer"와 우리나라에서 사용하는 "컴퓨터"의 의미는 서로 같습니다.
      서로 같은 것을 가리키기 때문에 영어에서 한국어로 또 그 반대로도 통역이 가능합니다.

      앞으로는 어떻게 될지 모르겠으나 한국인들이 외국인들과 교류가 많아진다고 하면 우리만 다른 영어를 사용하고 있었음을 뒤늦게 깨닫는 날이 오지 않을까 예상해 봅니다.
      한국인들과 함께 보드게임을 한 외국인들이 자국에 돌아가서
      "한국에서는 매뉴얼이 룰북과 같은 의미더라."
      라고 말할 수도 있겠지요. ^^;

  2. byturn 2011.09.08 1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매뉴얼"은 보드게이머들의 영역을 이미 넘어서서 사회 전반적으로 보급된 외래어가 아닐까요. "설명서"와 동일 의미의. 반면 영어의 manual 은 "조작 설명서"에 가까운 의미라서, 한국어의 매뉴얼은 이미 영어의 manual 보다는 넓은 의미이고, 룰북(rulebook 과 같은 의미인)도 포함한다고 생각되네요.

    이미 보급된 외래어를 어원인 외국어 단어와 일치시키려는 노력도 의미있는 일이기는 하나, 개인적으로는 문화가 다르므로 단어의 의미가 다소 달라지는 것도 괜찮지 않나 생각하게 되었지요. 외국인들이 한국에서는 매뉴얼이 룰북과 같은 의미라고 생각하면 뭐 어떻습니까.

    뭐 일부 의견이 다른 부분도 있지만 더 나은 환경을 위해 여러모로 노력하시는 그 열정은 부럽기 그지 없네요. 앞으로도 많은 활동 부탁 드립니다. ^^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2.07.09 0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새로운 용어가 들어왔을 때 누가 그 용어를 주로 사용하느냐에 따라서 그 의미가 (원래의 의미에 맞게) 고정이 되기도 하고 넓어지기도 합니다.
      hacker 해커라는 용어도 처음에 우리나라에 들어왔을 때 IT 전문가가 많지 않았었기 때문에 (비전문가인) 기자들을 중심으로 그 용어를 남발해서,
      서로 구별이 되어야 하는 해커와 cracker 크래커의 구분이 우리나라에서는 사라져 버렸습니다.
      그냥 다 해커라고 부르고 있지요.

      단어를 지금 쓰기 편하다고 대충 써 버리면 그 용어를 실제로 배워서 정확하게 써야하는 사람들이 헷갈려 할 수 있습니다.
      저는 그 점을 지적하고 싶었습니다. ^^;


      오랜만에 제 블로그에 덧글이 있으니 반갑고 신기합니다. ㅎ

  3. Zephyr 2014.12.10 1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글을 읽으니 애매하던 궁금증이 풀렸네요.
    제가 이 글을 읽으며 느낀점은
    룰북은 규칙(룰)서 이고,
    메뉴얼은 사용서 이다.
    머...이런 뜻인듯 합니다. ^^

    윗분처럼 피씨나 콘솔 게임의 메뉴얼이란 개념은
    게임내에 룰이 자동으로 처리 되므로 룰이 아닌 사용법만 알면 되기때문이 아닐까요? ^^

    • Favicon of https://mountedcloud.tistory.com BlogIcon 사용자 Mounted Cloud 2014.12.10 1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보드게임이 기계나 아니냐?'에 답을 할 수 있다면 룰북과 매뉴얼의 차이점이 분명해져요. ^^
      콘솔 게임은 게임을 진행하기 위해서 (규칙을 따르기 위해서) 기계를 조작해야 해서 매뉴얼이라 불러도 틀리지 않은 것 같아요.

  4. BlogIcon 국립국어원 2015.08.08 0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히려 매뉴얼과 룰북의 진짜 설명을 들으니 보드게임의 설명서는 매뉴얼이라고 하는게 어울리는 것 같은데요?

  5. FFF 2015.12.29 16: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인 생각을 정리하면

    매뉴얼-'최적의 방법 설명서'이라고 해석할 수 있고, 비교적 몇가지 안되는(또는 1가지뿐인) 방법중에서 그렇게 해도 되고 다르게 해도 되지만 그렇게 하면 가장 최적의 결과가 된다고 하여 경험적인 것을 바탕으로 정리하여 놓은 추천 규칙서, 지키지 않아도 되지만 지키지 않으면 정도적 손해를 볼 수 있는 것을 대상으로 함, 경우에 따른 처리 등이 이에 속함
    예) 운전매뉴얼, 운영매뉴얼, 가동매뉴얼, 대처매뉴얼, 진행매뉴얼 등이 이미 보편화 된 입장에서 보면 기계적인 느낌 뿐아니라 흐름에 대한 최적 방법도 의미. '최적의 방법' 라는 뜻이 숨어 있는 느낌

    룰북-'서로 지키자고 정한 규칙서'라고 해석할 수 있고 열린 방법(좋고 나쁨이 없음)중에서 한가지를 정하여 그것을 지키자고 정한 것, 물론 그렇게 하는 것이 상대적으로 목적상 유리하며, 지키지 않으면 전체에 그대로 해를 입힐 수 있는 것을 대상으로 함.
    예) 게임 규칙서, 법률, 야구 룰북, 회칙, 등
    '그렇게 하기로 정한', '꼭 지켜야 하는' 이라는 뜻이 숨어 있는 느낌


    이 내용은 철저히 개인적인 견해입니다.


    크게 보면 매뉴얼도 룰북에 속한다고 말할수도 있어 보입니다.
    하지만 작은 의미로는 충분히 다른 뉘앙스가 있어서 구별해서 쓰면 좋을 것 같네요.
    외국 영어권 게임 규칙 설명서에도 매뉴얼이라고 쓰는 경우가 더러 있으며, 일본에서 '루루부꾸(ルールブック)'도 쓰지만 '마뉴아루(マニュアル)'를 많이 쓰는 느낌입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매뉴얼을 잘 쓰는 이유는 일제강점기의 기술적 전수를 받으면서 세심한 일본의 기술적 전수과정과 무관하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회사에서 요즈음 ISO9000 등의 표준화를 많이 합니다. 회사의 업무를 일정한 방법의 틀에 넣어 정하여 문서화 하고 그것을 꾸준히 지키고 있는가 체크 하는 시스템이죠. 이때 만들어지는 문서의 이름이 매뉴얼, 절차서, 규칙서 등으로 불립니다. 영업매뉴얼, 영업절차서, 개발매뉴얼, 생산절차서 등 무엇이 진행될때 그렇게 하기로 정한것이라 사실상 규칙과 다름없는데, 유럽등에서 시작된 이 표준화 운동에 매뉴얼이라는 용어가 사용되며 실제의 내용은 규칙이죠.
    물론 이와 대치되는 회사의 정식 규칙서가 바로 '사규'인데 이것은 정식으로 룰북인 셈이죠. 월급은 이렇게 준다. 근무 자세에 따라 이렇게 상벌을 준다. 등

    이러한 하나의 범주안에 매뉴얼, 절차서, 규칙서가 동시에 사용되기 때문에 단순하게 이것이 정확하게 맞다라고 주장하는 것도 누군가의 입장에서 보면 틀렸다고 말할 수도 있어 보입니다.

    앞서서도 언급했든이 개인적인 느낌에서 게임의 진행 규칙을 써놓은 것은 룰북으로 불리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룰북과 매뉴얼을 구분하자는 의미와 더불어 한국어인 규칙서와 설명서를 쓰자는 운동을 하는 것도 좋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러면 자연스럽에 게임 구입시 따라오는 것은 규칙서이며 휴대폰살때 따라오는 것은 설명서라고 하지 않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