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courtesy of boardgamegeek.com's Peer Sylvester

이번 리뷰에서는 The Bottle Imp 보틀 임프, Dr. Jekyll & Mr. Hyde 지킬 박사와 하이드 씨에 이어서 Bambus Spieleverlag 밤부스 게임즈의 트릭-테이킹 게임 삼형제 중 막내를 소개합니다.

이 게임 상자는 사실 하나의 게임이 아니라 두 개의 게임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게임 상자 정면에 'Zwei Spiele von Peer Sylvester 피어 쉴베스터의 두 게임'이라고 써 있는 것입니다. 안에 들어 있는 구성물로 Tindahan 틴다한과 Bastos 바스토스 두 가지 게임을 모두 즐길 수 있는데, 이번 시간에는 틴다한만 이야기를 하겠습니다. (바스토스 버전은 나중에 다시 소개를 하겠습니다.)

먼저 게임의 디자이너인 피어 쉴베스터 씨에 대해서 이야기할 텐데요. 그의 이름이 아주 잘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White Goblin Games 화이트 고블린 게임즈 사가 올해 Essen Spiel 2011 에쎈 슈필 2011을 통해 선을 보이는 Singapore 싱가포르와 작년에 Queen Games 퀸 게임즈에서 출시한 Discover India 디스커버리 인디아 역시 모두 그의 게임입니다. 세 가지게임 모두 아시아의 테마라는 점이 재미있습니다.

게임의 구성물
이 게임에는 5가지 과일 중 하나가 그려진 50장의 카드, 과일 수레가 그려진 카드 5장, 5가지 색깔의 구매자 마커 45개, 당나귀 수레 마커 1개가 있습니다.

Image courtesy of boardgamegeek.com's Rafal Szczepkowski


게임의 준비
5명에서 부족한 인원마다 과일 1종류씩 게임에서 제거합니다. 하지만 반드시 바나나는 게임에 포함이 되어야 합니다.

과일 수레 카드를 테이블의 가운데에 놓고, 바나나 수레에 당나귀 마커를 놓습니다. 과일 카드 모두를 섞어서 각 플레이어에게 10장씩 나눠줍니다.


게임의 진행
기본적으로 리드 수트와 트럼프 수트 규칙이 있는 다른 트릭-테이킹 게임과 같습니다. 차이점이라면 자신이 트릭의 시작 플레이어 또는 나머지 플레이어일 때에 카드를 내는 것 이외에 다른 행동을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 시작 플레이어일 때, 트릭의 시작 카드를 내지 않고 당나귀 마커를 다른 과일 수레로 옮길 수 있습니다. 시작 플레이어가 당나귀 마커를 옮겼다면 바로 왼쪽 플레이어는 반드시 트릭을 이끌 과일 카드를 내야 합니다. 당나귀 마커가 가리키는 과일이 트럼프 수트입니다.
  • 시작 플레이어가 아닐 때, 트릭에 카드를 내는 대신에 현재 리드 수트의 과일 수레에 자신의 구매자 마커들 중 1개를 올려 놓습니다. 이것은 리드 수트의 카드를 가지고 있더라도 가능합니다.
모든 플레이어가 자신의 턴을 가진 후에 가장 높은 카드를 낸 플레이어가 그 트릭을 땁니다. 딴 트릭은 서로 "확실하게" 구분해 두어야 합니다. 다른 트릭-테이킹 게임과 달리 매 트릭에 포함되는 카드의 수가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트릭을 딴 플레이어가 다음 트릭의 시작 플레이어가 됩니다.

어느 한 플레이어의 손에 있는 카드가 다 떨어지는 트릭이 그 라운드의 마지막 트릭이 됩니다. 점수는 다음에 대해서 얻거나 잃습니다:
  • 딴 트릭마다 +2점,
  • 손에 남은 카드마다 -1점,
  • 자신의 구매자가 가장 많은 수레마다 +5점,
  • 자신의 구매자가 두 번째로 가장 많은 수레마다 +2점.
게임의 종료 시에, 당나귀가 있는 수레에 대해서, 가장 많거나 두 번째로 가장 많은 구매자의 플레이어들은 +1점씩 추가로 얻습니다. 수레에 대해서 1등이 여러 명이라면 1등과 2등 점수를 합쳐서 나눠가지고 2등이 점수를 얻지 못 합니다. 2등이 여러 명이라면 2등 점수를 나눠서 가집니다. 항상 소수점 아래는 버립니다.

예외: 트릭을 하나도 따지 못 했고, 수레에 놓은 구매자도 없을 경우에, 그 플레이어는 그 라운드에서 가장 높은 점수와 똑같은 점수를 얻습니다.


게임의 종료
인원 수만큼의 핸드를 진행하면 게임이 끝납니다. 총점이 가장 높은 플레이어가 승리하고, 동점인 경우에는 게임의 디자이너가 승리합니다.


총 평가
항상 그랬듯이 저의 리뷰에서는 숫자 평점이나 별점은 사용하지 않습니다.

필리핀 과일 시장은 트릭-테이킹에 영향력 게임을 섞은 카드 게임입니다. 한 번 카드를 받은 후에 다른 플레이어와 카드 교환이 없기 때문에 카드 운이 어느 정도 작용합니다. 하지만 그 카드 운은 자신의 구매자 마커들을 수레에 올려놓는 행동으로 보완할 수 있습니다. 트릭-테이킹과 영향력 게임에 익숙한 분들이라면 금방 적응을 할 수 있겠지만 그렇지 않은 분들이라면 처음에 고민을 좀 많이 하셔야 할 것입니다.

트릭에 내는 카드는 -1점을 없애는 역할을 하면서, 운이 좋아서 트릭을 딸 경우 +2점까지 얻을 수 있습니다. 구매자 마커는 '카드를 내는 것'을 포기하고 하는 행동이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1점짜리 행동을 하는 것이고, 수레에서 1등이나 2등을 보장받지 못하면 손실이 좀 커집니다. 이러한 손익계산을 매 트릭마다 해야하기 때문에 약간 골치가 아플 수 있지만 게임 분위기 자체가 가볍고 빠른 편이기 때문에 즐거운 분위기에서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 게임은 2009년 에쎈 슈필에서부터 판매가 되었는데, 밤부스 게임즈의 다른 게임들과 달리 국내에는 거의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아마도 집에서 만든 게임처럼 보이는 게임 상자와 그림들 때문에 사람들이 거의 주목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새 게임도 상자가 비닐로 싸여 있지 않고, 몇몇 카드에 사소한 미스프린트가 있습니다.) 하지만 게임성 자체로 평가를 한다면 이러한 문제는 무시해도 될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트릭-테이킹이나 영향력 게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해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참고 사이트:
Filipino Fruit Market @ boardgamegeek.com
http://boardgamegeek.com/boardgame/57759/filipino-fruit-market

Bambus Spieleverlag
http://www.bambusspiele.d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Mounted Cloud